바로가기 메뉴
본문 내용 바로가기 주 메뉴 바로가기
홍보광장

보도자료

화면확대 화면확대 화면축소 화면축소 페이스북 바로가기 프린트 하기
제목
장영실상 기술혁신상 수상
작성일
2018-11-26
내용
- 원자로내장형 제어봉구동장치 개발로 중소형원자로 핵심기술 확보 -

□ 한국전력기술(사장 이배수, 이하 ‘한전기술’)이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와 매일경제신문이 주최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후원하는 ‘제87차 IR52 장영실상’ 기술혁신상을 수상하였다.

 o 11월 22일 서울 매경미디어센터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한전기술 원자로설계개발단 기계설계그룹은 기술혁신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.

o 기술혁신상은 연구개발(R&D) 성과 위주 시상제도에서 벗어나 혁신적인 아이디어와 활동을 통해 우수한 실적을 낸 연구조직에 주는 상이다.

□ 한전기술 기계설계그룹은 우수한 연구 인력의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기술 및 사업부서 간 효율적 매트릭스 조직운용, 중소기업과의 상생협력을 통해 ‘원자로내장형 제어봉구동장치’ 개발 착수 5년 만에 성공적으로 프로젝트를 완료하였다.

 o 제어봉구동장치는 원자로 출력을 제어하고 유사시 원자로를 긴급 정지시키는 장치이다. 한전기술에서 개발한 원자로내장형 제어봉구동장치는 기존의 설계와 달리 고온(약 340℃), 고압(약 17MPa) 및 고방사선 환경인 원자로 내부에서 원자로 출력제어가 가능하며, 제어봉 이탈사고 가능성을 원천적으로 배제시키는 등 안정성을 획기적으로 향상시키며 원자로 소형화에도 유리한 선도적인 기술이다.

o 한전기술의 원자로내동형 제어봉구동창지는 2018 BIXPO 국제발명특허대전 전력그룹사부분 대상을 수상하였으며, 개발과정에서의 다양한 학술활동을 통해 14건의 논문 발표와 9건의 국내외 특허를 확보하였다.

□ 원자로내장형 제어봉구동장치는 전 세계적으로 수요증가가 예상되는 중소형원자로 개발을 위한 핵심기술로 세계적으로도 개발에 성공한 사례가 드문 기술이며 향후 다양한 국내외 중소형원자로에 적용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.

□ 한전기술은 앞으로 다양한 중소형원자로 개발에 본 연구개발 결과가 채택되어 활용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성능 개선 및 설계 개발을 위해 노력하여 해외 수출의 교두보를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.
파일
페이지 만족도 평가 현재 페이지의 정보 제공에 만족하십니까? 개선/건의사항이 있으면 아래에 남겨주시기 바랍니다.